서초구, 민선8기 첫 추가경정예산 653억원 편성
 ‘민생안정 및 일상회복 지원‘, ‘안전 및 주민생활밀착형 사업’ 등 적극 추진
 [2022-08-08 오전 3:38:00]

전 구청장, “구민생활과 밀접한 분야 중점적으로 예산 투입, 공감행정 펼칠 것

서초구(구청장 전성수)가 구민의 민생안정과 일상회복을 지원하기 위해 653억원 규모의 민선 8기 첫 번째 추가경정예산(이하 추경)을 편성했다.

특히 이번에 증액된 예산으로 일상회복 지원사업지역경제활성화등 구민 생활에 밀접한 분야를 중심으로 투자를 확대할 계획이다.

구는 이번 민선8기 제1회 추경예산을 크게 세 가지 사업분야로 구분해 편성했다.

먼저 민생안정 및 일상회복 지원분야에 서초사랑상품권 운영 34억원, 직거래장터 및 골목형상점가 환경개선 사업 1.3억원, 자치회관 프로그램 지원 1억원, 공공체육시설 개보수 공사 및 시설확충 5억원, 독거노인 및 어르신 맞춤형 지원사업 3억원 등을 편성했다.

안전 및 주민생활밀착형 사업분야는 이면도로 지중화사업 29억원, 골목길 환경정비 사업 5억원, 하천경관 향상 및 양재천 정비 7억원, 제설대책 및 하수도·하수관로 보수 17억원, 내곡동·양재천 근린공원 공영주차장 확충 사업 20억원 등을 편성했다.

아울러 약자와의 동행 및 하반기 현안사업분야에서 코로나19 생활지원비 및 코로나19돌봄 한시지원 급여 지원 40억원, 장애인 활동지원 19억원, 노인 무료급식 지원 및 기초연금 사업 39억원 등을 편성했다.

이번 추경은 2021회계연도 결산에 따른 추경이자 민선8기의 첫 번째로 구는 예산편성에 앞서 준비작업으로 일상회복 100일 프로젝트 TF을 가동해 주민생활복지지원민생경제보건의료 등 각 분야별 투자를 위한 정책적 기반을 마련했다. 또한 정부 추경에 따른 매칭 구비예산을 확보해 약자와의 동행 사업도 신속 추진하는데 초점을 맞췄다.

전성수 서초구청장은 구민생활과 밀접한 분야에 중점적으로 예산을 투입해 구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공감행정을 펼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