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재천길‘ 문화예술 즐기는 고품격 글로벌상권 된다!
 ‘서울시 로컬브랜드 상권’에 최종 선정, 시비 30억원 및 자체투자 확대
 [2022-05-31 오후 6:43:00]

클래식, 재즈 등 문화예술 즐길 수 있는 서울시 유일 고품격 상권으로 육성

열정과 아이템만으로도 창업가능 상권조성! 로컬크리에이터 양성, 창업자금 융자

서초구는 양재천길 상권을 서울을 대표하는 자연친화적 고품격 문화예술 상권으로 본격 육성할 계획이라고 1일 밝혔다. 구는 최근 지역특화 골목상권을 지원하는 서울시 로컬브랜드 상권육성사업공모에 선정되어 양재천길 상권 육성에 향후 3년간 시비 30억원을 지원 받게 됐다.

구는 품격있는 문화예술을 즐길 수 있는 서울시 유일한 상권을 컨셉으로 해당 사업을 기획해 사업타당성 및 자치구와 상권주체의 역량, 실행력, 확장성 등에서 종합적으로 우수한 평가를 받아 공모에 최종 선정되는 성과를 이뤘다.

이를 통해 구는 시설·인프라 개선은 물론 콘텐츠·커뮤니티 등 소프트웨어’, 상권 변화의 주체인 소상공을 양성하는 휴먼웨어까지 빈틈없이 지원해, ‘쇼핑-커뮤니티-로컬창업의 삼박자를 갖춘 머물고 싶은 골목상권을 육성하겠다는 계획이다.

양재천 카페거리로 불리는 양재천길 상권은 대형 프랜차이즈 업소가 거의 없고, 소규모의 특색 있고 멋과 맛이 넘치는 가게들이 즐비해 독특한 문화를 형성하고 있는 거리다. 인근에는 서초문화예술회관, 예술의전당, ‘서리풀 악기거리가 위치해 있어 많은 문화예술인이 몰리는 곳이기도 하다.

▲ 수변무대

또한 양재천길 주변은 수변무대가 있어 연중 공연이 활발히 진행되며, 양재천 사계절 워터파크, 천천투어, 양재천 벚꽃축제 등 즐길거리가 풍부하다. 주변에 양재역, 양재시민의숲역 등 지하철역이 도보 10분 거리 내에 위치해 있어 접근성도 뛰어난 곳이다.

이 시너지를 조합하여 문화예술을 항시 즐길 수 있는 고품격 골목상권”, “언제 어디서 사진을 찍어도 화보인 상권이 구가 그리는 양재천길 상권의 비전이다.

이를 위해 구는 방문객들이 양재천 상권을 이용하며 클래식, 재즈 등 문화예술 공연을 직접 보고 즐길 수 있도록 양재천 둔치에 버스킹공연을 위한 소규모 공연장을 설치하여 상권에 활력을 불어 넣을 전망이다.

이뿐 아니라 구는 열정과 아이템만으로도 창업 가능한 상권조성을 위해 로컬 크리에이터를 적극 양성하여 상권전체를 브랜드화 하기 위해 네이밍과 상징조형물을 만들고, 인증샷 명소와 통일성 있는 간판 설치 등을 추진한다. 또 로컬 크리에어터 발굴과 서초구 문화예술 청년창업지원 프로젝트를 적극연계하여 시너지를 높일 예정이다.

▲ 양재천길 상권 위치도

한편, 구는 양재천길 상권 주변에 내년 상반기까지 총 216억 예산을 투자해 양재공영주차장 및 주민편의복합시설을 준공할 예정이다. 이곳에 설치될 서초모자보건센터, 1인가구 지원센터, 로컬브랜드 공유 오피스가 있는 반딧불센터 등 편의시설을 활용·연계하면 주변 상권 활성화에도 시너지가 될 전망이다.

향후 구는 6월까지 상인과 전문가, 동주민센터, 주민대표, 공공기관 등으로 구성된 상권협의체를 설치하여 양재천길 상권 활성화에 힘쓸 예정이다. 서초여성일자리 주식회사서초구사회적경제통합지원센터로 구성된 상권육성기구도 설치해 로컬브랜드사업을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

천정욱 서초구청장 권한대행은 앞으로 양재천길 상권을 클래식 등 문화예술이 함께하는 고품격 자연친화적 골목상권으로 육성하여 글로벌 명소로 발전시키겠다또한 자발적이고 지속가능한 성장을 도모하여 골목상권 활성화의 성공사례를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