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행정 | 교육 | 생활 | 복지 | 칼럼/오피니언 | 신문보기(pdf) |
 최종편집 2018.9.19 17:47   
행정
 전체
  가장많이본뉴스
“사람은 책을
전옥현 서초갑
방배경찰서 올해
서초구, 제19
서초신문 659
한국당 전옥현
국민의 노후자산
이혜훈 의원,
서리풀페스티벌
서초구, 도심속
실전을 방불케
서초구의회, 추
서초구선관위,
 
뉴스홈 >기사보기
서초구, 민방위‧비상대비 2년 연속 서울시 대상!
비상대피시설 182개소, 비상급수시설 86개소 마련 위기 대응력 높여
[2018-03-09 오전 8:32:00]
 
 
 

방독면, 플래시, 응급처치 세트 등 비상장비물자, 주민 인구대비 100% 확보

조은희 구청장 주민이 더욱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도시 서초 만들 것

 

서초구가 서울시 자치구 중 민방위비상대비 업무분야에서 가장 뛰어난 것으로 평가 됐다.

서초구(구청장 조은희)는 서울시가 주관하는 ‘2017 민방위비상대비 업무분야 평가에서 지난 해에 이어 2년 연속 대상(大賞)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구는 400만원의 시상금도 받는다.

구는 이번 평가에서 전쟁 등 긴급상황시 구민이 이용할 수 있는 비상대피시설 182개소 마련, 비상급수시설 86개소 확보, 비상장비 및 물자를 주민 인구대비 100% 확보한 점 등이 우수한 위기 대응능력을 갖추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서울시 최초로 여성 민방위대를 창설해 50여명의 대원들이 6.25 음식체험전 등 안보의식을 함양하는 다양한 활동을 펼친 점도 우수사례로 꼽혔다.

구가 우수한 위기대응력을 갖추었다고 평가받은 비상대피시설은 교대역, 예술의 전당 등 지역 내 182개소에 마련되었으며, 구는 홈페이지, 소식지 등을 통해 자세한 위치를 주민이 확인할 수 있도록 하였다. 또 양재서초 지역 일대에 지하수 관정 7개소를 신축하는 등 비상 급수시설 86개소를 확보해 재난상황에도 식수공급이 가능하도록 했다. 비상시 주민이 실질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방독면, 플래시, 들것, 응급처치 세트와 같은 비상장비와 물자도 주민 인구수에 대비해 100%이상 구비해 구청 및 동 주민센터 등에 배치했다.

이와 함께 구는 서울시 최초로 창설된 여성 민방위대가 6.25 음식 체험전을 주관하는 등 안보의식 함양에 기여한 점, 사당역사 독가스 대테러 시범훈련 참여, 민방위 교육 프로그램의 다양화, 안보 사진전 및 국군장비 전시회 개최 등도 우수사례로 인정받았다.

한편, 구는 매년 직원, 민방위 대원, 주민 등을 대상으로 응급처치 교육을 정기적으로 실시하고 있으며, ‘서울시 응급의료통계 2016’에는 심장정지 환자의 이송 시 일반인의 심폐소생술 시행률이 가장 높은 구로 기록되기도 하였다.

앞으로 구는 비상 대피시설 내에 생존에 필요한 물품을 싸놓는 비상용 가방인 생존배낭을 비치하고, 스마트폰을 활용한 대피시설 위치 알리미 서비스를 구축하는 등 지속적으로 비상대응능력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조은희 구청장은 꼼꼼하고 철저한 점검과 훈련을 통해 위기상황에도 주민의 안전과 생명을 지켜나가겠다.”앞으로도 주민이 더욱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도시 서초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서초(seocho@newsn.com)

<저작권자(c)서초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이름       비밀번호    
%>
 
 
 

최근기사
“사람은 책을 만들고 책은 사람을 만
서초구선관위, 추석 앞두고 금품·음식
실전을 방불케 한 서초구 ‘지진대피훈
서초구의회, 추석 맞아 ‘사랑을 실은
한국당 전옥현 국가안보특위 위원장,
서리풀페스티벌 사진 응모하고 소중한
이혜훈 의원, 재건축 초과이익 환수제
서초구, 도심속 말죽거리서 ‘말’ 달
서초신문 659호 29주년 창간기념
국민의 노후자산 강화를 위한 재정계산
감동뉴스
“내곡동 마을에 산타며느리가 떴다!”
방배경찰서, 북한이탈주민 ‘빠른 정착
서울시민 행복지수 ‘서초구’ 1위!
깜짝뉴스
고속주행 중 시동 꺼져, 생명 위협하
(속보) 검찰, ‘서초구가 청원경찰
서초구민 숙원 ‘정보사터널’ 착공된다
 
서울시 서초구 방배본동769-3 로즈빌 A동 401호 | Tel 02-536-2233 | Fax 02-536-2662
Copyright ⓒ 서초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hang0022@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