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행정 | 교육 | 생활 | 복지 | 칼럼/오피니언 | 신문보기(pdf) |
 최종편집 2019.7.15 8:4   
사회
 전체
 사회
 사건/사고
 복지
 교육
 미담/인물
 단신
  가장많이본뉴스
“나는 자원봉사
김성주 의원,
서초신문 672
풀었다! 30년
서초구 블록체인
서초구, 그늘막
고광민 서초구의
 
뉴스홈 >기사보기
“나는 자원봉사자 입니다!”
인터뷰 – 방배본동 작은도서관 한준희 관장
[2019-06-19 오후 6:07:00]
 
 
 

도서관 찾은 아이들 독서지도, 숙제지도 등 주민에게 믿음 줘

초등학교 시절 책을 빌려보던 아이들이 성인이 되어서 자신들의 아이들을 데리고 작은도서관을 찾아 책을 빌려갈 때 가장 보람이 있었습니다.”

오늘도 방배본동 작은도서관에서 친절한 웃음과 안내로 이곳을 찾은 주민들에게 도서 안내와 대출 등 도움을 주고 있는 방배본동 작은도서관 한준희 관장을 찾았다.

20여년간 작은도서관을 맡아 매일 꾸준히 봉사를 해오고 있는 한준희 관장은 지난 1994년 방배본동 마을문고가 개설되고 2000년부터 작은도서관을 맡아 봉사를 시작했다책꽂이 5개에 책 50권으로 시작해 헌책 수거 등을 통해 비치 도서를 늘려 현재는 소장 도서가 3만권에 달할 정도로 규모가 커졌다고 말했다.

보유 도서가 서초구 내 타 작은도서관보다 훨씬 많은 것. 그래서인지 타 동에서도 방배본동을 일부러 찾는 분들이 많다고 한다.

한 관장은 단골 애독자들이 많고 학생들의 비중이 큰 것이 방배본동 작은도서관의 특징이라며 도서관을 이용하는 주민들이 많아서인지 주민들의 지식수준도 높아졌다.”고 전했다.

매일 작은도서관으로 출근해 책을 빌려주고 반납 받고, 도서정리 및 청소 등을 해오고 있는 한 관장은 책임감이 강하고 헌신적으로 봉사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것으로 동네에 소문이 났다.
특히, 매주 수요일마다 관내 어린이집에서 작은도서관을 찾을 때마다 한 관장은 어린이들을 돌봐주고 독서지도도 해주고 있다. 또 아이들이 찾을 때마다 독서지도는 물론 숙제지도까지 해주고 있어 부모님들이 믿음을 가지고 도서관에 아이들을 보낸다고 한다.

방배본동 작은도서관 관계자인 서은요씨는 타 동에 비해 봉사자들이 10년 이상 오래 있을 정도로 책임감을 가지고 봉사를 할 정도로 단합이 잘 되어 있다.”, “한준희 관장의 탁월한 리더십으로 봉사자들이 잘 따르고 있다.”고 말했다.

서초(seocho@newsn.com)

<저작권자(c)서초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이름       비밀번호    
%>
 
 
 

최근기사
고광민 서초구의회 부의장, 바른미래당
서초구, 그늘막 업그레이드! ‘서리풀
서초신문 672호
풀었다! 30년 숙제, ‘잠원지역 고
서초구 블록체인 프로젝트, 스위스 크
김성주 의원, 서초동 마산말공원 인근
“나는 자원봉사자 입니다!”
한국당 서초갑 당협, ‘경제̶
서초신문 671호
“검사 출신 변호사가 알려주는 기업
감동뉴스
“내곡동 마을에 산타며느리가 떴다!”
방배경찰서, 북한이탈주민 ‘빠른 정착
서울시민 행복지수 ‘서초구’ 1위!
깜짝뉴스
고속주행 중 시동 꺼져, 생명 위협하
(속보) 검찰, ‘서초구가 청원경찰
서초구민 숙원 ‘정보사터널’ 착공된다
 
서울시 서초구 방배본동769-3 로즈빌 A동 401호 | Tel 02-536-2233 | Fax 02-536-2662
Copyright ⓒ 서초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hang0022@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