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행정 | 교육 | 생활 | 복지 | 칼럼/오피니언 | 신문보기(pdf) |
 최종편집 2018.12.12 8:13   
복지
 전체
  가장많이본뉴스
‘서리풀 이글루
고광민 서초구의
서초구의회, 예
서초구, 옥외광
건강보험공단 서
662호
자유총연맹 서초
서초구, ‘어린
서리풀 터널 위
 
뉴스홈 >기사보기
‘나홀로 여성’ 365일 밤낮으로 지켜준다!
서울시, 월 9900원 ‘싱글여성 홈 방범서비스’ 지원
[2013-04-08 오후 4:49:00]
 
 
 

비상시 ADT캡스 긴급출동, 24시간 안전 책임

만18세 이상 여성 1인가구, 여성가족분야 홈페이지에 신청

서초구청 여성가족과(02-2155-6695 서경란 팀장)로 문의

▲ ADT캡스의 출동관제센터 모습

 서초구 방배동에 살고 있는 20대 초반 싱글여성 김모씨는 최근 성폭력 사건·사고가 잦아지면서, 집안에 있어도 불안할 때가 많다. 창문을 열어놓으면 누가 들어올 것 같아서 창문도 잘 열지 않고, 깊이 잠 못 드는 버릇마저 생겼다.

서울시가 싱글여성들이 집안에서 만큼은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서울시 홈 방범서비스’를 전격 지원한다.

‘서울시 홈 방범서비스’는 싱글여성가구에 전문보안업체인 ADT캡스의 고가 최신 보안서비스(월 64,000원)를 월 9,900원에 이용하도록 지원하는 서비스다.

홈 방범서비스는 집에 무선감지센서를 설치해 외부침입 시 경보음 발생 후 긴급출동이 이뤄지고, 위험발생 시 긴급 비상벨을 누르면 ADT캡스 관제센터의 실시간 모니터링 감시와 긴급출동으로 24시간 보안을 책임져준다.

서울시는 올해 3천명에게 서비스를 지원할 계획이며, 오는 4월 30일까지 서울시 여성가족분야 홈페이지(http://woman.seoul.go.kr/)에서 온라인 신청 접수를 받는다. 다만, 신청자 미달 시 6월 중 2차 모집을 할 예정이다.

‘서울시 홈 방범서비스’ 신청자격은 만18세 이상 서울시 거주 여성 1인 가구 중 전세임차보증금 7천만원 이하에 거주하는 무주택자다.

전·월세인 경우는 전세 보증금과 월세의 전세 환산금액을 합한 금액이 7천만원 이하인 주택이며, 월세의 전세환산율은 연12%(월1%)로 한다.

서비스 신청자는 서울시 홈페이지를 통한 온라인 접수 이외에 신청 증빙서류로 확정일자를 받은 전세임차계약서 사본1부도 제출해야한다.

제출방법은 계약서를 스캔 또는 스마트폰으로 촬영 후 이메일(homesafe@seoul.go.kr)로 보내거나 팩스(02-2133-9249)로 보내면 된다. 우편제출도 가능하다.

서울시는 신청자격을 검토하고 자체 심사기준을 통해 5월 초순 중 대상자를 선정할 예정이며, 선정자 인적사항을 ADT캡스에 통보하면 ADT캡스에서 서비스 선정자와 일정을 약속하고 서비스 계약서 작성 및 보안장비를 설치해 서비스를 지원받게 된다.

서비스는 3년간(3년 뒤 조건 없이 갱신 가능) 지원받을 수 있으며, 그 사이 이사를 할 경우는 이사이전비(5만5천원)를 내고 계속해서 지원을 받으면 된다.

해지를 원할 경우에는 해지위약금 3만원을 내야하며, 해지로 결원이 발생할 경우 서울시는 대기자에게 서비스 이용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서울시 홈 방범서비스’와 관련한 보다 자세한 문의는 서초구청 여성가족과(02-2155-6695 서경란)으로 하면 된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여성들이 범죄에 노출되지 않고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는 권리는 가장 기본적으로 누려야 할 복지”라며, “이번 협약을 통한 서울시 홈 방범서비스가 싱글여성들의 불안을 해소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여성안전대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여성들이 폭력으로부터 안전하게 살 수 있는 안심특별시로 거듭나도록 적극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이연익기자(seocho@newsn.com)

<저작권자(c)서초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이름       비밀번호    
%>
 
 
 

최근기사
서리풀 터널 위에 벚꽃 산책길 생긴다
서초구, ‘어린이 안전대상’ 행정안전
서초구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장에 박지
662호
건강보험공단 서초북부지사, 자문위원회
자유총연맹 서초구지회, 제8대 이종환
서초구, 옥외광고물 수준 서울시 자치
고광민 서초구의회 부의장, 건보공단
‘서리풀 이글루’, 유럽 최고 친환경
이혜훈 의원, 국회 4차 산업혁명특별
감동뉴스
“내곡동 마을에 산타며느리가 떴다!”
방배경찰서, 북한이탈주민 ‘빠른 정착
서울시민 행복지수 ‘서초구’ 1위!
깜짝뉴스
고속주행 중 시동 꺼져, 생명 위협하
(속보) 검찰, ‘서초구가 청원경찰
서초구민 숙원 ‘정보사터널’ 착공된다
 
서울시 서초구 방배본동769-3 로즈빌 A동 401호 | Tel 02-536-2233 | Fax 02-536-2662
Copyright ⓒ 서초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hang0022@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