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행정 | 교육 | 생활 | 복지 | 칼럼/오피니언 | 신문보기(pdf) |
 최종편집 2021.9.12 17:59   
행정
 전체
  가장많이본뉴스
추석선물은 ‘서
“손실보상금 조
어르신 키오스크
디딤돌후원회,
서초구의회 의원
서초신문 702
메타버스 플랫폼
 
뉴스홈 >기사보기
대한민국의 명물, ‘서초토요벼룩시장’ 새롭게 재개장
캐노피천막 설치로 독립적인 판매공간 확보, 전문상인 꼼수 막아
[2015-04-02 오후 9:02:00]
 
 
 

리사이클링 코너, 키즈존 등 특색존 배치, 볼거리 즐길거리 대폭 확대

안전하고 편안한 보행자 중심의 ‘차 없는 거리’ 운영

서초구(구청장 조은희)가 28일 대한민국의 명물 ‘서초토요벼룩시장’을 재개장했다. 사당역에서 이수역까지 방배동 복개도로 약 480m 공간에 새롭게 탈바꿈한 벼룩시장이 이날 들어 선 것.

▲ 3월 28일 새롭게 재개장 '서초토요벼룩시장'을 찾은 주민들이 의류잡화 등 다양한 물품을 보고 있다.

서초구에 따르면 서초토요벼룩시장은 지난 1998년 아나바다 운동 실천 차원에서 시작되었으며, 18년째 이어져 오고 있는 전국 최장수 벼룩시장이다. 개장부터 2014년 까지 총 800여회가 개최되었고, 약 42만9천여명이 참여하여 다양한 중고 재활용품이 활발히 거래되었다.

그 동안 서초토요벼룩시장은 이러한 유명세에도 불구하고 몇 가지 고질적인 문제점이 지적되어 왔다. 사익을 노리는 전문상인들이 판친다는 점, 판매물품의 다양성과 볼거리가 부족하다는 점 등이 그것이다.

재개장과 함께 이러한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반영시켜 서초토요벼룩시장은 이번에 한층 새롭고 특색 있는 공간으로 재탄생했다.

먼저, 벼룩시장 내 판매 공간과 공영주차장이 구분되지 않아 발생되는 무질서함을 막기 위해, 올해부터는 캐노피천막을 설치하여 운영한다. 이에 판매자들은 각각의 독립적인 판매 공간을 확보할 수 있게 되었다. 이중삼중의 배열을 악용해 많은 자리를 차지하고 수입을 올리려는 전문 상인들의 꼼수를 막기 위하여 캐노피를 설치하여 판매 자리를 1열로 정리한 것이다.

또한, 올해부터는 판매물품의 품목별(의류잡화, 도서․음반, 골동품, 가구)로 신청을 받아 구매자들의 편의와 물품의 다양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멀리서 바라 본 '서초토요벼룩시장' 전경

한편, 서초구는 벼룩시장 구간을 ‘차 없는 거리’로 운영하여 물건을 사거나 구경하러 온 주민들에게 보다 넓은 보행공간을 제공하여 안전하고 편안하게 벼룩시장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이외에도, 판매가 이루어지는 마켓존 외에 다양한 공간을 추가로 구성하여 구민들의 볼거리 즐길거리를 대폭 늘렸다.

고장 나거나 부러져 버려졌던 자전거와 우산 등을 수리하여 재사용하는 리사이클링 코너, 버려지는 자원에 새 생명을 불어 넣는 업사이클링 코너, 어린이들이 부모와 함께 참여하여 살아 있는 학습장으로 활용되는 키즈존이 새롭게 선보였다.

또 요즘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도시농업을 소개하여 도시농부를 양성할 수 있는 그린마켓, 관내 중소기업 등에게 회사와 제품을 홍보할 수 있도록 하여 상생의 공간으로 이용되는 사회적경제 마켓도 새로 구성됐다. 또한, 커뮤니티 마켓을 만들어 주민들이 직접 만든 다양한 물품 등을 판매하는 등 참여하는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구는 넓은 벼룩시장을 둘러보느라 힘들 주민도 꼼꼼하게 챙겼다. 아픈 다리를 잠시 쉬어갈 수 있는 공간인 휴카페를 조성하여 거리 예술가들의 공연과 각종 동아리의 발표회 등을 즐길 수 있도록 세심하게 꾸몄다.

한편, 벼룩시장에서 물건을 판매하는 주민들 중에서 수익금 일부를 자발적으로 기부하는 경우에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하여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쓰일 예정이며, 도움의 손길을 주신 분들의 고마운 마음을 담고자 올해부터는 서초토요벼룩시장 홈페이지에 기부자 성명을 게시할 예정이다.

새로운 모습으로 탈바꿈한 서초토요벼룩시장에 참여 하고 싶은 주민들은 매주 월요일 서초구청 홈페이지를 통해 참여 신청을 하면 된다.

서초(seocho@newsn.com)

<저작권자(c)서초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이름       비밀번호    
 
 
 

최근기사
서초신문 702호
메타버스 플랫폼 내 어르신 문화여가
서초구의회 의원, 한가위 이웃사랑 자
디딤돌후원회, 마음을 가깝게 한 ‘일
“손실보상금 조속 지급하라”, “영업
추석선물은 ‘서초구 자매도시 농·특산
어르신 키오스크 교육 앱 ‘서초톡톡C
서초구, 어린이 뮤지컬/영어뮤지컬 오
한국 중고등학생들, 러시아 국제 합창
서울청담초등병설유치원, 9월 1일 개
감동뉴스
“내곡동 마을에 산타며느리가 떴다!”
방배경찰서, 북한이탈주민 ‘빠른 정착
서울시민 행복지수 ‘서초구’ 1위!
깜짝뉴스
고속주행 중 시동 꺼져, 생명 위협하
(속보) 검찰, ‘서초구가 청원경찰
서초구민 숙원 ‘정보사터널’ 착공된다
 
서울시 서초구 방배본동769-3 로즈빌 A동 401호 | Tel 02-536-2233 | Fax 02-536-2662
Copyright ⓒ 서초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hang0022@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