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행정 | 교육 | 생활 | 복지 | 칼럼/오피니언 | 신문보기(pdf) |
 최종편집 2021.12.2 19:8   
사회
 전체
 사회
 사건/사고
 복지
 교육
 미담/인물
 단신
  가장많이본뉴스
(단독) 서초구
첫 눈
수십 억 시민
국민의힘, 서초
서초신문 704
서초구의회, 제
IYF ‘굿뉴스
거주불명등록자도
미스글로라이즈코
서초구의회 예산
 
뉴스홈 >기사보기
디딤돌후원회, 마음을 가깝게 한 ‘일본 다문화 가족행사’ 개최
한국-일본 문화 생생퀴즈 등 다양한 프로그램과 마음 연결 마인드 강연
[2021-09-07 오후 6:04:00]
 
 
 

916, ‘추석맞이 다함께 가족 행사개최 예정

디딤돌후원회는 지난 828, 일본 다문화가족 행사를 줌(ZOOM)과 유튜브 생중계로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5월 다문화 가족행사에 이어 6월부터 각 나라별로 진행된 다문화 가족행사의 일환으로 6월 필리핀, 7월 몽골에 이어 마련된 일본 다문화 가족행사로 총 400여명이 참석했다.

디딤돌후원회는 한국거주 다문화가족들이 언어와 문화차이로 어려움을 겪는 상황에서 특히 코로나 이후 대화가 단절되고 있는 가족간의 갈등을 해소하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과 마음을 연결할 수 있는 마인드 강연을 준비했다.

K-pop 노래공연, 행복 마인드강연, 전문가조언 스트레칭, 한국-일본 문화 생생퀴즈 등 다양하고 즐거운 프로그램을 통해 참가한 일본 다문화 가족들은 이런 행사를 주최해 주셔서 너무나 즐거웠고 감사하다고 입을 모았다.

일본 다문화 가족 행사를 위해 오오타 쿄코 (후쿠오카현 의회 의원)는 축사에서 코로나라는 재해를 만나면서 사람과 사람의 마음의 연결이 더욱 중요하게 되었습니다. 특히 한국에서 다문화 가정을 위해, 자녀를 키우는데 더욱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고, 삶의 힘과 용기를 주시는 이런 훌륭한 활동을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많은 분들께 다문화를 교류할 수 있도록 웃음을 주셔서 감사합니다.”라고 고마움을 전했다.

디딤돌후원회 박영찬 전문강사는 마인드강연에서 두 나라의 언어 차이에도 불구하고 마음을 표현하고 서로 작은 것에 감사와 소중함을 느낄 수 있다면 행복한 가정, 부부, 부모 자녀가 될 수 있다.”라고 강연했다.

행사에 참석한 일본여성과 결혼해 살고 있는 김** 씨는 일본인 아내를 만나 결혼을 해서 살고 있는데, 행사가 너무 유익했습니다. 특히 저처럼 국제결혼을 한 분들에게는 부부간에 서로의 입장을 이해하기 위해 많은 노력이 필요합니다. 그런데 행사를 통해 서로 마음이 연결되고, 이해할 수 있도록 잘 짚어서 설명해주셔서 감사하고, 결혼생활에 대해 다시 돌아보는 시간이었습니다.”라고 감사를 전했다.

또 다른 다문화가족 일본인 여성 히** 씨는 남편과 재미있게 참석하며, 일본 통역까지 들을 수 있어서 감사했습니다. 이런 기회가 자주 있었으면 좋겠습니다.”라고 소감을 남겼다.

디딤돌후원회는 다양한 마인드 행사를 통해 다문화 가정이 겪는 가족 갈등 속에서 행복을 찾아가는 나침반 역할이 되어주고 있다. 916일에는 추석맞이 다함께 가족 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

서초(seocho@newsn.com)

<저작권자(c)서초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이름       비밀번호    
 
 
 

최근기사
서초구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장에 허은
미스글로라이즈코리아 2021 최종우승
거주불명등록자도 기초연금 혜택 누리도
IYF ‘굿뉴스코 온라인 총동문회’
(단독) 서초구 부동산최고경영자과정
서초신문 704호
서초구의회, 제310회 제2차 정례회
첫 눈
국민의힘, 서초갑 조직위원장에 전희경
수십 억 시민 혈세 들어간 서울시 공
감동뉴스
“내곡동 마을에 산타며느리가 떴다!”
방배경찰서, 북한이탈주민 ‘빠른 정착
서울시민 행복지수 ‘서초구’ 1위!
깜짝뉴스
고속주행 중 시동 꺼져, 생명 위협하
(속보) 검찰, ‘서초구가 청원경찰
서초구민 숙원 ‘정보사터널’ 착공된다
 
서울시 서초구 방배본동769-3 로즈빌 A동 401호 | Tel 02-536-2233 | Fax 02-536-2662
Copyright ⓒ 서초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hang0022@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