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행정 | 교육 | 생활 | 복지 | 칼럼/오피니언 | 신문보기(pdf) |
 최종편집 2020.5.30 15:44   
사회
 전체
 사회
 사건/사고
 복지
 교육
 미담/인물
 단신
  가장많이본뉴스
재활용품 분리수
서초신문 682
“나눔은 행복
 
뉴스홈 >기사보기
한국금연운동협의회, ‘국민건강증진법 개정안(대안)’ 기자회견 개최
담뱃갑 흡연경고그림 도입 및 모든 공중이용시설 전체 금연구역 지정해야
[2011-03-31 오후 1:36:00]
 
 
 

한국금연운동협의회, ‘국민건강증진법 개정안(대안)’ 기자회견 개최

담뱃갑 흡연경고그림 도입 및 모든 공중이용시설 전체 금연구역 지정해야

서울시민 87.3%가 담뱃갑 경고그림에 경고성 느껴

서홍관 회장이 기자회견을 통해 협회 입장을 밝히고 있다.
▲ 금연운동협의회 서홍관 회장

▲ 금연운동협의회 김은지 사무총장

한국금연운동협의회(회장 서홍관)는 3월 30일 서울 중구 달개비식당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최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를 통과한 ‘국민건강증진법 일부개정법률안(대안)’에 대하여 공중이 이용하는 시설(일부)의 전체 금연구역 지정과 담배에 관한 광고 규제에서 진일보한 면이 있으나, 담뱃갑 포장의 흡연경고그림 도입이 제외되고, 일정 규모 이상의 시설만 전체 금연구역으로 지정하고 실제로 간접흡연의 피해가 큰 소규모 식당은 전체 금연구역 지정에서 제외되는 등 국제적인 수준에서는 미흡한 면이 많다고 지적했다.

협회 서홍관 회장은 기자회견을 통해 전자담배의 니코틴액 1밀리리터 당 221원의 부담금을 부과, 징수한다고 하였으나, 전자담배에 사용하는 액상에는 니코틴만 들어있는 것이 아니므로 ‘니코틴액’이 아닌 ‘전자담배액상’이라는 용어를 사용하여 ‘전자담배 액상 1밀리리터 당 221원의 부담금’을 부과, 징수하도록 해야 한다고 밝혔다.

서 회장은 특히, 우리나라는 2012년 제5차 담배규제기본협약(FCTC)의 당사국 총회를 개최하는 개최국으로 선정된 만큼 담뱃갑 포장의 흡연경고그림 도입 및 모든 공중이용시설의 전체 금연구역 지정 등의 조치를 반드시 실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포괄적인 금연정책을 실시해야만 효과가 큰 만큼 여러 가지 비가격정책과 함께 가격정책을 함께 실시해야 하며, 담뱃값 인상분을 금연정책에 어떻게 쓸 것인지 구체적인 계획을 수립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금연운동협의회가 서울시민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 담뱃갑 경고그림 관련 설문조사한 결과

▲ 담뱃갑 경고그림 관련 설문조사한 결과

한편, 한국금연운동협의회가 지난 2011년 3월 2일과 11일 이틀간 청계광장과 여의도에서 서울시민 395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담뱃갑 흡연경고그림 도입에 관한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대부분의 응답자(87.3%)가 현재의 경고문구보다는 그림을 이용한 흡연경고가 경고성이 크다고 생각하고 있으며, 응답자의 절반 정도(44.9%)가 흡연경고그림의 적당한 크기로 담뱃갑 면적의 70%(앞뒷면 각각 70%)를 꼽았다.

이연익기자(bkkobugi@hanmail.net)

<저작권자(c)서초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이름       비밀번호    
 
 
 

최근기사
재활용품 분리수거, 반포동 ‘아크로
“나눔은 행복 마음은 뿌듯” 건강한
서초신문 682호
서초구, 5급 이상 공무원 긴급재난지
프랑스 이어 터키까지 ‘서초 코로나행
세계가 인정하는 코로나19 대응, “
“긴급재난지원금과 건강보험료에 대한
건강보험공단-강원도, ‘감자동맹 프로
코로나19 장기화, 서초구 심리방역으
서초구의회, 제296회 임시회 개최
감동뉴스
“내곡동 마을에 산타며느리가 떴다!”
방배경찰서, 북한이탈주민 ‘빠른 정착
서울시민 행복지수 ‘서초구’ 1위!
깜짝뉴스
고속주행 중 시동 꺼져, 생명 위협하
(속보) 검찰, ‘서초구가 청원경찰
서초구민 숙원 ‘정보사터널’ 착공된다
 
서울시 서초구 방배본동769-3 로즈빌 A동 401호 | Tel 02-536-2233 | Fax 02-536-2662
Copyright ⓒ 서초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hang0022@hanmail.net